‘기상청 사람들’ 보던 40대 가장이 몰입한 장면

최근 지인 추천으로 <기상청 사람들>이란 드라마를 보기 시작했다. 기상청에서 ‘날씨’를 주제로 펼쳐지는 흥미로운 이야기들로 단박에 마음을 빼앗겼다. 주인공들의 본격적인 사랑 이야기가 시작되면서 꺼진 아재 감성에 작은 불씨가 지펴지는 것도 같았다. 그런데 드라마를 볼수록 자꾸 내 시선이 다른 곳으로 향하…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