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매년 한 살씩 어려진다

새해가 되었고 나이를 한 살 더 먹었다. 언제부턴가 나이를 제대로 헤아리지 않은 채 살게 되었는데 올해엔 꼼꼼하게 나이를 따졌다. 인생에서 한 고비를 돌아선 것 같았다. 그동안 나이를 헤아리지 않고 살았던 건 나이 드는 게 싫어 그걸 무시하고 싶어서였고 ‘나이는 숫자에 불과할 뿐’이라고 믿고 싶어서였다. 하지만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