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우리 학교는’ 보고나서 욕쟁이가 됐습니다

나는 ‘트민녀'(트렌드에 민감한 여성). 넷플릭스 드라마 <지금 우리 학교는>이 그렇게 인기라고 해서 재생 버튼을 누르려는 순간, 문득 이 드라마가 좀비물이란 사실이 떠올랐다. 공포물, 좀비물 취약체인 나는 볼까 말까를 백 번쯤 망설이다 결국 ‘트민녀’의 길을 포기할 수 없어 시청을 결심했다. 한참 빠져서 보…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