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롬비아 무장 단체가 COVID-19를 악용하여 어린이를

콜롬비아 무장 단체가 COVID-19를 악용하여 어린이를 모집하는 방법

‘이 현상은 증가하고 있으며 불행히도 전염병은 상황을 악화시켰습니다.’

콜롬비아 무장 단체가

토토 회원 모집 코로나바이러스 대유행의 경제적, 사회적 여파가 폭력과 갈등의 부활 속에서 신병 모집자들에게 비옥한 토대를 제공하기

때문에 올해 상반기와 2019년 전체에 걸쳐 거의 많은 어린이들이 콜롬비아에서 무장 단체에 가입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이러한 추세는 2016년 콜롬비아 혁명군(FARC)과 역사적인 협정을 맺은 후 콜롬비아의 평화 프로세스가 실패한 최신 사례입니다.

약 7,000명의 전사가 무기를 내려놓은 것으로 추정되는 콜롬비아 최대 게릴라 그룹이 해산되고 희망이 커졌습니다.

안데스 국가는 반세기의 갈등 끝에 마침내 페이지를 넘기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그 희망은 일시적인 것으로 판명되었습니다.

아동 모집을 감시하고 방지하기 위해 일하는 7개 NGO 연합인 COALICO의 연구원인 Julia Castellanos는 “다른 범죄 집단이 FARC의 권력

공백을 단순히 채웠습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콜롬비아 무장 단체가

무장 단체에 모집된 미성년자의 수는 평화 협상 기간 동안 감소했지만 신규 및 기존 갱단이 FARC의 이전 영토를 위해 싸우고 수익성 있는

코카인 거래의 몫을 위해 경쟁하면서 빠르게 다시 증가했습니다.

유엔은 2019년에 293명의 어린이가 2017년보다 73% 증가한 전년도에 무장 단체에 가입했다고 보고하면서 이러한 추세를 비난했습니다.

그리고 이제 콜롬비아를 휩쓸고 있는 대유행은 추세를 더욱 가속화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COALICO의 추정에 따르면 올해 6월까지 190명의

미성년자가 무장 단체에 징집되었으며 2019년 한 해 동안 200건의 사례만 기록했습니다.More news

코로나바이러스 효과

콜롬비아 정부는 3월 15일 국가 코로나바이러스 비상사태를 선포하면서 모든 국경, 비필수 사업, 공공 행사 및 학교를 폐쇄하기 위해 신속하게

조치를 취했습니다.

이 조치는 병원 붕괴를 막는 데 성공했지만 바이러스 확산을 억제하지는 못했습니다. 콜롬비아는 세계에서 6번째로 많은 알려진 사례(680,000명

이상)를 보유하고 있으며 22,000명 이상의 콜롬비아인이 현재 COVID로 사망했습니다. -19.

6개월이 지난 지금, 봉쇄 조치가 완화되고 있지만 이미 새로운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빈곤 퇴치를 위한 10년 간의 진전이 역전되고 있으며 우울증과 자살이 급증하고 무장 단체가 지역 주민들에 대한 통제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보고타와 같은 도시 경제는 가장 길고 엄격한 봉쇄를 겪었지만, 코카콜라를 생산하는 무법 남서부와 같은 시골 지역은 뒤이은 폭력의 직격탄을 맞고 있습니다.

분쟁 감시 단체인 인데파즈(Indepaz)는 올해 50건 이상의 학살을 기록했습니다.

8월 15일 나리뇨(Nariño) 지역의 사마니에고(Samaniego) 마을의 바비큐 시설에서 17~26세 사이의 8명이 사망하는 등 많은 희생자가 젊습니다.

The New Humanitarian이 인터뷰한 NGO, 교사, 지역 사회 지도자에 따르면 무장 단체도 아동 모집에 상황을 이용하고 있다고 합니다.

범죄의 눈에 보이지 않는 특성으로 인해 추적이 어렵고 반향에 대한 두려움으로 인해 보고가 부족하지만 TNH와 인터뷰한 모든 관찰자들은 현저한 증가 징후를 발견했다고 말했습니다.